인추협소식

Home  /  인추협소식  /  공지사항

공지사항

서로 돕고 사는 따뜻한세상 인추협이 만들어 나갑니다.

[공지]"국군포로 생환 촉구 특별 기자회견문"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2-10-30 18:21
조회
1164
[공지]"국군포로 생환 촉구 특별 기자회견문"

닉네임
관리자


등록일
2012-06-21 17:27:22


내용

[기자회견] 이제 정부는 유해가 아니라

국군포로의 생환에 총력을 기울여야 한다.

 

사단법인 인간성회복운동추진협의회(이하 인추협)는 2011년 6월22일 기자회견을 통해 국군포로 귀환 촉구와 6.25참전유공자 돌봄 사업을 천명한 바 있습니다.

 

2011년 7월 9일 ‘6.25참전유공자와 함께하는 79(친구)데이’ 행사를 개최하고, 10대 청소년이 80대 6.25참전유공자 가정을 방문해 쌀 등 생필품을 전달하면서 말벗봉사와 함께 집수리 등 주거환경개선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쳤습니다. 같은 시대를 살아가면서 전쟁세대와 전후세대의 가치관의 차이는 매우 큽니다.

 

특히 요즘 정치권의 행태를 보면 더욱 그런 것 같습니다. 하지만 아직 끝나지 않은 역사, 절대로 잊어서는 안 되는 역사가 바로 6.25 한국전쟁입니다. 생존해 있는 참전유공자의 수가 19만명이 넘고, 북한에 국군포로로 억류돼 있는 이들 역시 5백명에 이른다고 합니다.

 

인추협에서는 살아있는 국군포로들을 하루 빨리 귀환할 수 있게 하는 것이 그 어떤 인권회복운동보다 중요하다고 판단했고, 지난 1년간 민간단체 차원에서 국군포로 생환을 위한 노력을 기울였습니다.

 

미국정부는 자국 군인의 유해를 찾기 위해 수십 년간 노력을 기울이고 있지만 정작 우리 땅에서 있었던 전쟁에 나라를 위해 목숨을 걸고 참전했다가 포로가 된 국군포로들을 역대정권은 물론, 현 정권 역시 외면하고 있는 것이 현실입니다. 6월 호국의 달을 맞아 대통령도 국무총리도 일언반구 없었습니다.

 

국가의 명령으로 참전했다가 적지에 억류된 것도 억울한데, 조국에서조차 잊혀진 존재가 되어 버린 것입니다. 하지만 국군포로들은 아직도 북한 땅에 분명하게 살아있는 현재진행형입니다.

 

현재 인추협에서는 국군포로 관련 수기를 공모하고 있습니다. 대부분 탈북자들이 직접 겪은 이야기들 중에 국군포로에 대한 사연을 적는 조건인 이번 수기공모 가운데는 살아있는 국군포로에 대한 정보들이 자세하게 적혀 있기도 하고, 실제로 국군포로 귀환을 위한 작업에 참여한 분들도 있습니다.

 

국군포로 중에는 미군들과 함께 작전을 펼치다 포로가 된 분도 있었습니다. 국가가 외면한 이 분들은 브로커들의 돈벌이 대상으로 전락해 버린 경우도 없지 않았습니다. 이렇게 국군포로에 대한 정보들이 적지않게 드러나고 있는데도 불구하고 우리 정부는 무엇을 했습니까? 인추협이 지난 1년 동안 민간단체로서 직접 활동을 해본 결과 중국과 미국 그리고 남북 간의 복잡한 역학관계 속에 민간단체만의 힘으로는 한계가 있음을 절감했습니다.

 

김정일 위원장의 죽음까지 겹치면서 더욱 힘든 상황에 직면해야만 했습니다.

이런 때일수록 국가적 노력이 무엇보다 중요합니다. 얼마 전 미군의 유해 발굴 과정에서 한국군의 유해가 발굴돼 돌아온 바 있습니다. 죽은 사람은 돌아오는데 산사람은 왜 돌아오지 못하고 있는 것입니까?

이제 유해가 아니라 ‘국군포로 생환’ 이어야 합니다.

 

 

대한민국 정부는 살아있는 국군포로의 생환을 위해 총력을 기울여야 합니다. 대한민국이 제대로 된 국가라면 국가의 명령을 받고 전쟁에 참여했던 국군포로들의 생환에 책임을 지고 모든 노력을 기울여야 합니다.

 

 

그리고 미국정부와 유엔에게도 촉구합니다. 6.25 한국전쟁은 당시 국제정치 상황이 빚은 국제전쟁 이었습니다. 그러니 미국을 비롯한 16개국이 자유를 지키고 정의를 실현하기 위해 전쟁에 직접 참여했던 것입니다.

 

아직 끝나지 않은 전쟁인 6.25 한국전쟁을 마무리하기 위해서라도 국군포로 귀환문제에 적극 나서줄 것을 호소 드립니다.

 

 

(사)인간성회복운동추진협회

전체 708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공지사항
New 2024 사랑의 일기 큰잔치 세계 대회 2차 과제물 접수
관리자 | 09:21 | 추천 0 | 조회 74
관리자 09:21 0 74
공지사항
비밀글 2024 사랑의 일기 큰잔치 세계 대회 2차 과제물 제출 안내(7일이 재량휴업일이 많아 제출 마감을 14일까지로 연장)
관리자 | 2024.06.05 | 추천 0 | 조회 1659
관리자 2024.06.05 0 1659
공지사항
2024 사랑의 일기 큰잔치 세계 대회(시상식) 참석 신청(6.6현재 258명 신청함, 신청 마감 21일까지)
관리자 | 2024.06.03 | 추천 0 | 조회 1034
관리자 2024.06.03 0 1034
공지사항
사랑의 일기 어린이들의 감사 편지에 대한 윤석열 대통령의 답장
관리자 | 2024.05.17 | 추천 0 | 조회 456
관리자 2024.05.17 0 456
공지사항
인추협 회원을 모십니다.
관리자 | 2023.01.19 | 추천 0 | 조회 2529
관리자 2023.01.19 0 2529
공지사항
[공지] 2024 사랑의 일기 큰잔치 세계 대회 공모 요강
관리자 | 2020.07.21 | 추천 3 | 조회 15918
관리자 2020.07.21 3 15918
162
설맞이-세종시6.25참전유공자함께하기
관리자 | 2013.02.07 | 추천 0 | 조회 2821
관리자 2013.02.07 0 2821
161
인추협,대통령인수위에 '왕따행위 등 방지를 위한 특별조치법'제안 기자회견
관리자 | 2013.02.07 | 추천 0 | 조회 7407
관리자 2013.02.07 0 7407
160
한봉협-엄홍길대장과 함께하는 '따뜻한 동행'
관리자 | 2013.02.07 | 추천 0 | 조회 4681
관리자 2013.02.07 0 4681
159
설맞이 나눔봉사 후기
관리자 | 2013.02.07 | 추천 0 | 조회 2360
관리자 2013.02.07 0 2360
158
설맞이 돼지고기 나눔 봉사
관리자 | 2013.02.04 | 추천 0 | 조회 5999
관리자 2013.02.04 0 5999
157
2013년 1월을 마무리하며~
관리자 | 2013.01.30 | 추천 0 | 조회 9345
관리자 2013.01.30 0 9345
156
[안내] 1월 12일(토) - 대학생봉사단체 인추협과 연탄봉사로 신년활동 시작 (1)
관리자 | 2013.01.11 | 추천 0 | 조회 4568
관리자 2013.01.11 0 4568
155
2012 연말정산 기부금 영수증 발급 안내
관리자 | 2013.01.09 | 추천 0 | 조회 2792
관리자 2013.01.09 0 2792
154
희망찬 2013년,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관리자 | 2013.01.02 | 추천 0 | 조회 95907
관리자 2013.01.02 0 95907
153
2012년을 마무리하며...
관리자 | 2012.12.30 | 추천 0 | 조회 2501
관리자 2012.12.30 0 2501
152
2012 마무리 연탄 봉사
관리자 | 2012.12.22 | 추천 0 | 조회 2673
관리자 2012.12.22 0 2673
151
세종특별자치시 출범기념-2012 사랑의 일기 시상식을 마치며..
관리자 | 2012.12.22 | 추천 0 | 조회 1936
관리자 2012.12.22 0 1936
150
"세종특별자치시 출범 기념-2012 사랑의 일기" 입상자
관리자 | 2012.12.20 | 추천 0 | 조회 3872
관리자 2012.12.20 0 3872
149
[공지]'왕따 없는 학교 만들기 전국 생명의 끈 잇기 - 대구, 경북지역'
관리자 | 2012.12.18 | 추천 0 | 조회 1825
관리자 2012.12.18 0 1825
148
[알림]메리츠화재와 함께한 연탄봉사를 마치고...
관리자 | 2012.12.17 | 추천 0 | 조회 2057
관리자 2012.12.17 0 2057
147
[알림]2011년 춘천산사태로인한 자원봉사대학생 희생자 공적비 제막 확정
관리자 | 2012.12.14 | 추천 0 | 조회 1847
관리자 2012.12.14 0 1847
146
강추위속에도 지속되는 왕따특별법 서명운동에 대한 격려메시지
관리자 | 2012.12.14 | 추천 0 | 조회 2177
관리자 2012.12.14 0 2177
145
[공지] 12월 14일 왕따없는 학교만들기 물결운동 춘천 기자회견 및 서명운동
관리자 | 2012.12.14 | 추천 0 | 조회 1885
관리자 2012.12.14 0 1885
144
[공지] '왕따 없는 학교 만들기 전국 생명의 끈 잇기-전주,전북지역'
관리자 | 2012.12.12 | 추천 0 | 조회 1777
관리자 2012.12.12 0 1777
143
[공지]인추협 12월 연탄 봉사 일정
관리자 | 2012.12.11 | 추천 0 | 조회 6924
관리자 2012.12.11 0 6924